[TED] 이제 직장에서 엄격한 서열은 잊어야 할 때 _ 마가렛 헤퍼넌

In RESOURC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조직은 다른 이들을 능가하는 스타 직원에게 가치를 두는 슈퍼 닭 모형으로 운영되곤 했습니다. 이것은 이제 큰 성공을 거두도록 팀을 이끌어가지 못합니다. 기업 리더인 마가렛 헤퍼넌은 사회적 응집력을 보고 모든 커피 시간이든 언제든 팀 안에서 누구나 다른 이에게 도움을 구하는 모습이 시간을 넘어 위대한 결과로 이끄는 것을 찾아냈습니다. 이것은 리더의 진정한 의미와 무엇이 우리의 모든 것을 끌어내는지에 대한 급진적인 재고입니다. 헤퍼넌이 이처럼 지적하기 때문입니다. "회사는 생각을 못한다. 오직 사람만이 한다."

 

 


Articles

1